Q & A

질문

질문
삭제된 게시글 입니다.

서비스 운영원칙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게시글 정책 보기

답변 1

답변 목록
  • 답변 채택된 답변

    그게 상사가 너무 순수한 사람인데 님에게 반했거나 하면 그런 현상이 나타날 수 있구요~

    신체에 술을 많이 마셔 간이 손상되면 자꾸 손을 떨거나 실수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럴 땐 일정한 거리를 두고 상사가 적응을 잘 하게끔 친절하게 잘 가르쳐 주는 것이 좋습니다.

    추천

관련 Q&A

질문목록
더 궁금한 것이 있으신가요? 직접 T!P에 물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