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독일 - 독일

QA

질문하기

질문
독일 - 독일
독일에 있는 업소에 대해 알고싶어요.
judyshin2004 | 2005.05.30 10:17 수정됨 | 신고
  • 답변 5
  • 조회 0
  • 공유
연관 검색어

5개의 답변

고마워요 답변만 보기 답변
  • 답변 고마워요
    독일을 대표하는 기업

    BMW 베엠베
    정식명칭은 Bayerische Motoren Werke AG. 영어로는 Bavarian Motor Works라고 한다. 현재 3, 5, 7, 8시리즈와 Z시리즈, X5, M시리즈를 생산하고 있는 고급 승용차의 대명사인 BMW는 뮌헨에 본사를 두고 있다. BMW는 4실린더 엔진 개발자인 니콜라스 오토의 손자가 경영하던 항공기엔진 회사를 모체로 성장하였다. 1916년 구스타프 오토 프레시 마크루 페블릭과 라프 모토렌이 합병해서 1929년 설립되었고 이 회사의 오토바이가 최고 속도의 기록을 갱신하면서 유명해졌다. 제1차 세계대전 당시에는 항공기 엔진을 생산하였으며, 제2차 세계대전에는 자동차와 전쟁영화에 매번 등장하는 군용 모터사이클을 생산하여 명성을 쌓았고 세계 최초의 제트 비행기의 기관을 제작했으며 독일 공군이 사용했다. 전후 이 회사는 소형차 시장에 진출하려고 시도했으나 폭스바겐의 값싼 소형차와 경쟁할 수 없어 포기했다. 1969년 파산 지경에 이르러 바이에른 정부에 2,900만 달러 상당의 빚을 지게 되었으나 곧 신형 자동차를 소개해 재정적 곤경으로부터 벗어나기 시작했다. 이 자동차들은 평범하게 디자인되었지만 경주용 차와 같은 속도를 낼 수 있었고 가격도 그와 비슷했다. 이와 때를 같이해 이 회사는 일련의 새로운 오토바이를 선보였으며 특히 미국에서 인기를 끌었다. 전후에도 자동차와 모토사이클 생산부문에서 세계적인 명성을 쌓았으며 거대한 기업으로 성장하였다.

    - 니콜라스 오토
    쾰른의 신분이 낮은 상인이었으나, 1861년 프랑스 기술자 르누아르의 가솔린기관 성공에 자극받아 가솔린기관의 연구를 시작하였다. 대형 증기기관을 대신할 원동기로서 소규모 공장용 가솔린기관을 발명할 것을 결심하고, 1864년 랑겐과 함께 오토상회를 설립하였고, 1867년 파리 만국박람회에 출품한 가솔린기관은 르누아르 기관보다 고성능임이 증명되었다. 1872년 독일 가스발동기 제작회사를 설립하여 초대 사장이 되었고, 랑겐은 부사장에, 다임러는 기사장이 되었다. 1877년 특허를 받은 4사이클식의 오토기관은 1878년 파리 만국박람회에서 격찬을 받았다. 오토기관은 당시 산업의 원동력이었던 증기기관 대신 원동기로서 진출하기 시작하여 현대의 가솔린기관의 원형이 되었다.





    Benz 벤츠
    고급 자동차의 정상에 서있는 '메르세데스 벤츠' 그리고 '다임러 벤츠'가 제트엔진, 자동차 엔진, 튼튼한 트럭과 버스를 생산한다. 본사는 슈투트가르트에 있다. 1871년에 만하임에 기계 공작 공장을 세우고, 작은 형태의 고속 엔진을 연구하여 1878년에는 2사이클의 가스 엔진을 제작, 1885년에는 다임러와는 별도로 4사이클의 가솔린 기관을 단 자동 삼륜차를 제작한 칼 프리드리히 벤츠에 의해서 세워진 회사이다. 만하임에 세운 공장은 후에 경쟁업체였던 다임러의 공장과 합병하여 다임러 벤츠가 되었고 그 후 딸의 이름인 메르세데스를 붙인 메르세데스 벤츠가 설립되었다. 최근에는 크라이슬러와 합병하여 다임러-크라이슬러 새롭게 출발하였다. 다임러 벤츠는 주로 대형 자동차를 생산한다.

    - 고틀리프 다임러
    슈투트가르트에서 기술교육을 받았으며, 그뒤 독일의 여러 엔지니어링 회사에서 일하면서 기관에 대한 경험을 쌓았다. 1872년 4행정 내연기관을 발명한 니콜라우스 오토의 회사에서 기술감독관이 되었으며, 1882년 동료 빌헬름 마이바흐와 함께 오토의 회사를 떠나 자신들의 기관제작소를 차렸다. 1885년 최초로 성공한 고속 내연기관 가운데 1개를 특허 냈고, 가솔린을 연료로 사용하는 기화기를 개발했다. 1885년 그들이 초기에 개발한 가솔린 기관은 자전거에 달아 사용했으며 1886년 원래 말이 끌던 4륜마차를 1기통 기관으로 구동시켰고, 1887년에는 작은 배에 달아 사용했다. 1889년 처음부터 자동차로 설계한 4륜차에서 이들의 노력은 절정에 달했다. 상업성이 있는 이 차는 가벼운 관으로 이루어진 뼈대와 뒷부분에 장착된 기관, 벨트 구동 바퀴, 그리고 4단변속으로 구성되었다. 1890년 칸슈타트에 다임러자동차회사가 설립되었으며 이후 벤츠가 세운 회사와 합병하여 다임러 벤츠가 탄생하였다.

    - 칼 프리드리히 벤츠
    내연기관으로 동력을 얻는 세계 최초의 실용적인 자동차를 설계하였고 제작했다. 최초의 벤츠 자동차는 1885년초에 처음으로 운행되었지만, 설계 특허는 1886년 1월 26일에 획득했다. 벤츠회사(Benz & Cie.)는 1883년 만하임에서 설립되어 고정 내연기관을 제작했다. 이 회사는 1893년에 최초의 4륜 자동차를 완성했으며, 1899년 일련의 경주용 차들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1926년 벤츠회사는 다임러 자동차회사와 합병하여, 메르세데스 벤츠 자동차를 제작한 다임러 벤츠회사로 되었다. 벤츠는 1906년경 회사를 그만두고 아들인 오이겐, 리하르트와 함께 라덴부르크에서 C. 벤츠 죄네(C. Benz Sohne)를 결성했다.





    Audi 아우디
    1969년 폴크스바겐의 자회사인 아우토 우니온(AUTO UNION GmbH)과 NSU 모토렌베르케 주식회사(NSU Motorenwerke AG)가 합병하여 만들어진 회사. 공식명칭은 아우디 NSU 아우토 우니온 주식회사(Audi NSU Auto Union AG)이다. NSU는 1884년 크리스티안 슈미트(Christian Schmidt)가 독일 네카르줄름에 설립하였다. 편물기계 제조로부터 자전거·오토바이 생산을 거쳐 1906년부터 승용차를 생산하였다. 1928년 자동차 생산을 중단하였고 자금사정이 어려워지자 NSU의 이름이 피아트로 넘어갔다. 1957년 피아트는 NSU아우토모빌 주식회사(NSU Automobil AG)를 세우고 NSU 자동차를 생산하였다. 1959년 방켈의 고안에 의한 로터리엔진 개발에 성공하였고, 1960년 NSU모토렌베르케 주식회사(NSU Motorenwerke AG)로 다시 이름을 바꾸었으며 1969년 합병되어 Audi 상표를 부착한 자동차를 생산한다.





    Porsche 포르쉐
    유명한 폭스바겐을 설계한 오스트리아출신의 포르쉐 박사에 의해서 세워진 자동차 회사이다. 스포츠카의 거목으로서 포르쉐 911 시리즈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본사와 공장은 슈트트가르트에 있다. 포뮬러에서 포르쉐의 협찬이 없으면 실패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이다. 1950년 포르쉐 스포츠 카가 등장하여 세계의 젊은이들을 열광케 했다. 포르쉐 911 시리즈는 새로운 형태의 스포츠카로 명성을 얻었으며 공냉식 엔진으로는 최고의 성능을 발휘했다. 엔진이 차체의 뒷 편에 장착된 것이 특징이었다.

    - 페르디난트 포르쉐
    오스트리 출신의 공학자로서 폭스바겐을 설계하였다. 포르쉐는 1916년 아우스트로 다임러사의 총이사가 되었으며, 1923년 슈투트가르트의 다임러사로 자리를 옮겨갔다. 1931년 그곳을 그만두고 회사를 설립하여 스포츠 카와 경주용 자동차를 설계했다.그는 히틀러의 '국민차'에 대한 계획에 깊이 관여하게 되었고 히틀러의 신임을 한몸에 받았다. 1934년 아들인 페리와 폭스바겐을 최초로 설계했다. 프랑스 정부는 제2차 세계대전중 포르쉐 부자가 타이거 탱크와 같은 군용 차량을 설계했다는 이유로 전쟁 후 그를 투옥시켰다. 포르쉐 박사는 제2차 세계대전 후반부에 등장한 킹타이거 탱크 설계에 참여했다. 킹타이거 탱크의 경우 포탑이 포르쉐형과 헨셀형이 있었다. 그리고 페르디난트라는 자주포 형태의 탱크는 그의 이름을 따서 붙여졌다. 1949년 포르셰 365를 발표한 이래 911·924·928 등 우수한 스포츠카를 제작하였다.





    Volkswagen 폭스바겐
    Volkswagen은 '국민차'라는 뜻.1937년 독일정부에 의해 설립되어 저가의 '국민차'를 대량 생산했다. 본사는 볼프스부르크에 있다. 이 회사는 본래 나치 조직인 독일 노동전선에 의해 운영되었고 페르디난트 포르쉐를 영입하여 자동차를 설계했다.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하자 자동차의 생산이 중단되었고, 전쟁이 끝날 무렵 폴크스바겐 생산공장과 볼프스부르크 시가 모두 폐허화되었다. 전후 서독의 자동차산업은 폭스바겐을 중심으로 부흥했고 10년이 채 안 되어 서독 자동차의 50%를 이 회사가 생산하게 되었다. 세계 곳곳에 이 회사 차량이 수출되었지만 작은 크기, 이상하게 생긴 둥근 외형, 나치 독일과의 역사적인 관계 등의 이유 때문에 초기에 미국에서의 판매는 상당히 저조했다. 그러나 이러한 판매부진현상은 1959년 미국의 광고회사인 도일데인번바흐사가 획기적인 광고를 하면서부터 반전되기 시작했다. 당시 광고사는 "딱정벌레"라는 별명을 폴크스바겐에 붙였고, 소비자들에게 소형차의 이점을 널리 선전했다. 이러한 광고전략이 상당한 성공을 거두어 그후 몇 년 동안 '딱정벌레'는 대량으로 미국에 수입, 판매되었고 독일 부흥을 대표하는 이름이 되었다.
    2004.11.03 18:59 수정됨 | 신고
  • OPEL 오펠
    1898년 오펠가(家)의 5형제가 아담 오펠(1837~95) 소유의 자전거,재봉틀 공장을 자동차 공장으로 전환하면서 창립된 이래, 제2차 세계대전 이전까지 유럽에서 가장 많은 자동차를 생산했다. 첫 해에는 오펠-루츠만이라는 모델을 생산했으나 곧 없어졌다. 더 많은 시험을 거친 뒤에 최초의 고유 모델인 2기통 오펠이 개발되었다. 오펠사는 초기 자동차 산업 발전의 원동력이 되었으나 1911년 화재로 공장이 소실되었다. 공장을 재건하는 과정에서 오펠사는 최신 설비를 갖추게 되었고, 1913년 트럭 생산시설이 추가되었다. 독일이 제1차 세계대전에서 패함에 따라 생산이 축소되었으나 효율적인 조립 라인 방식을 채택함으로써 생산성은 오히려 향상되었다. 당시 오펠사의 가장 유명한 차종은 녹색의 차체에서 이름을 딴 라우프프로슈('청개구리'라는 뜻)라는 로드스터(roadster : 1920~30년대의 2~3인용 無蓋車)였다. 1920년대의 초(超)인플레이션과 경제적 불안정으로 인해 오펠사가 공장의 운영을 포기함에 따라 결국 제너럴모터스사로 합병되었다. 제2차 세계대전에서 독일이 패하면서 오펠사는 생산 라인의 일부를 소련에 빼앗겼으나 남은 설비로 생산을 계속했다. 현재는 미국 제너럴모터스사의 자회사로, 승용차, 미니버스와 소형 밴 등을 생산한다. 본사는 뤼셀스하임에 있다.

    - 프린츠 폰 오펠
    막스 발리에, 프리드리히 빌헬름 잔더 등과 함께 자동차와 비행기를 위한 로켓 추진 실험에 참가했다. 프리츠 폰 오펠의 할아버지 아담 오펠은 1862년 뤼셀스하임에 그의 이름을 붙인 아담 오펠사를 창립했다. 이 회사에서는 자전거,재봉틀, 냉장고, 압축기를 생산했으며, 1898년부터는 자동차도 제작했다. 1928년 3월 15일 세계 최초의 로켓 추진 자동차인 오펠 라크 1호의 시험주행이 이루어졌다. 그리고 그 해 5월 23일 오펠은 1호를 개량한 오펠 라크 2호의 시험주행을 실시했다. 1929년 9월 30일 오펠은 16개의 고체 연료 로켓을 장착한 하트리 글라이더를 조종했는데, 이것은 2번째 로켓 추진 비행기였다.





    MAN 만
    디젤 자동차 및 자동차 부품 생산업체. 1898년에 뉘른베르크 기계주식회사와 아우크스부르크 기계제작소 두 회사의 합병에 의하여 설립되었다. 전자는 1838년에 창업하여 철도건설용 기계나 차량 등을 제작하던 회사이고, 후자는 1840년 이래 인쇄기 ·증기기관 등을 제조하고, 1893년에 디젤과 디젤기관의 시작(試作) 협정을 체결하고 있었다. 합병 후에도 디젤 기관에 대한 연구를 계속하여 제1차 세계대전 중에는 잠수함 엔진으로서 이것을 대량생산하였다. 1920년경의 자재부족에 대처하기 위하여 광업회사를 중심으로 한 콘체른, 구테호프눙그수휴테 악티엔페라인에 가맹하여 오늘날 이것을 독일 최대의 기계 콘체른으로 발전시켰다. 1930년경부터는 육상용 ·발전용 디젤 기관에서 자동차 생산에도 진출하였다.




    Bosch 보슈
    독일에 있는 유럽 최대의 자동차부품 제조회사이다 .자동점화장치·연료분사기·전등기구 등을 생산하는 세계 유수의 회사이다. 수력장비, 공기기구, 통신장비, 동력기구, 가전제품, 라디오, 텔레비전 수상기, 시청각기구, 의료기구 등도 생산한다. 본사는 슈투트가르트에 있다.

    - 로베르트 보슈
    1886년 로베르트 보쉬는 전기기구를 수선하는 회사로 이 회사를 설립했다. 미국에서 교육받았고, 그곳에서 토머스 에디슨과 동료인 독일의 전기공학자 지그문트 베르그만과 함께 일했으며, 1886년에는 슈투트가르트에 자신의 이름을 붙인 제조회사를 설립했다. 1902년 공동작업자인 호놀드가 보쉬 점화 플러그를 발명했는데, 이것은 자동차 개발에 커다란 도움이 되었다. 보쉬 자신은 내연기관의 점화전류를 발생하는 장치인 보쉬 자석발전기를 개발했으며, 자동차 등(燈), 경적, 기름 펌프 장치 등을 연구했다. 그는 그 당시로서는 진보적인 견해를 가지고 있어 1906년에는 1일 8시간 근무제를 도입했고 산업중재와 자유무역을 옹호했다. 보쉬의 자석발전기와 그의 동료가 발명한 점화 플러그는 이 회사의 자동차부품 생산 라인의 기초가 되었다. 현재는 보쉬사의 공학자들이 개발한 최첨단 기술의 연료분사기까지 생산되고 있다. 1900년대 초기 보쉬사는 미국에서 자동차부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1918년 보쉬사의 미국내 자산의 대부분은 외국인 재산압수조치에 의해 압수되었다. 이 회사에 의해 생산된 몇몇 자동차부품은 아직도 미국에서 '아메리칸보쉬사'라는 이름으로 판매되고 있다. 제2차 세계대전중에 미국에 남아 있던 보쉬사의 사업체는 압류되었으나 1974년 미국에 새로운 공장을 세웠다.





    Siemens 지멘스
    1966년 10월 1일 지멘스운트할스케사(1847 설립)·지멘스 슈케르트베르케사(1903 설립)·지멘스-라이니거베르케사(1932 설립)의 합병으로 이루어진 회사이다. 약 35개국에 제조 대리점을 운영하고 있고 125개국 이상에 판매조직이 있다. 지멘스사는 전기부품, 컴퓨터 정보체계, 에너지 공학, 극초단파장치, 전신신호체계, 전기장치, 의료공학, 원격통신 등 여러 부문의 광범위한 제조 및 서비스업에 종사한다. 본사는 뮌헨에 있다.

    - 지멘스
    최초의 지멘스사는 1847년 10월 1일 베르너 지멘스(1816~92)와 그의 사촌인 요한 게오르크 지멘스(1805~79), 요한 게오르크 할스케(1814~90)가 베를린에서 지멘스운트할스케전신건설회사로 창설했다. 설립목적은 전신시설을 비롯한 기타 전기설비를 건설하는 것이었다. 이 회사는 곧 독일 전체로 전신망을 보급하기 시작했다. 러시아 전신망의 구축을 위해 1855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지점을 설치했고, 1858년 영국의 전신망을 설립하기 위해 베르너의 동생 지멘스(1823~83)가 이끄는 런던 지점을 설립했다. 회사가 커지고 대량생산체제를 도입하자 1867년 팽창을 별로 달가워하지 않던 할스케는 회사의 운영권을 지멘스가(家)의 4명의 형제들과 그들의 후손들에게 넘기고 일선에서 물러났다.





    RAG 알아게
    1969년 설립된 에너지 회사이다. 주요 사업은 광산, 광산 개발, 무역, 가공 기술, 화학 제품, 플라스틱 생산, 환경 산업, 원유 가공 등이다.




    RWE 알베에
    1898년 설립된 전기·가스 공급회사로 RWE와 VEW가 합병하여 새로운 회사로 탄생하였다. 주요 사업으로 독일과 유럽에 전기 공급, 가스 공급, 물과 폐수처리, 폐기물과 재생 사업 등을 하고 있다.




    AEG 아에게
    독일의 전기,전자 설비회사이다. 1985년부터는 다임러 벤츠사가 관리하고 있다. 이 회사는 가정용,산업용 전기설비, 원거리통신설비, 공업용 전자부품, 사무기기, 컴퓨터, 가정용기구 등을 생산한다. 본사는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 있다. 1883년 독일의 실업가 에밀 라테나우가 발명왕 에디슨의 백열전구 특허권을 사서 베를린에서 독일의 주요 전기회사였던 지멘스 운트 할스케사의 재정적 보조를 받아 독일 에디슨응용 전기회사를 설립한 것이 시초이다. 1887년 회사명을 알게마이네 전기회사(AEG)로 바꾸었으며, 독일 최초의 전기시설 공사의 대부분을 맡았다. 이 회사는 또한 1900년 이전에 독일 전역에 걸쳐 송전선을 설치하고 전차시설을 세웠다. 1941년 아에게사는 여러 전기회사의 지주회사인 운터네뭉겐 전기회사를 인수하여 독일 전기설비시장을 장악하게 되었다. 1966년에는 종전의 자회사였던 텔레풍켄사를 아에게사에 병합했으며, 1967년에 아에게텔레풍켄사로 이름을 바꾸었다.

    - 에밀 라테나우
    상인의 아들로 태어나 하노버의 공업학교와 취리히의 공과대학에서 기계공학을 배웠다. 영국의 선박용 기계공장에서 일한 뒤 귀국하여 기계공장을 경영하였다. 1876년 미국 필라델피아 만국박람회에서 전화를 보고 난 후 전화에, 프랑스 파리 만국박람회에서 전등을 보고부터는 전등에 각각 관심을 가지고, 1881년 독일에서의 에디슨 백열등에 관한 특허권을 사들여 1883년에 독일 에디슨 응용전기회사를 설립, 전등 사업을 개시하였다. 1887년 알게마이너전기회사(AEG)라고 회사명을 개칭, 거대기업으로 성장시켰다. 유럽 초기 전기공업의 창립자이다.

    - 밀러
    1882년 뮌헨전기박람회를 주최하였고, 이듬해 미국으로 건너가 에디슨과 의논하여 라테나우와 함께 독일 에디슨 응용존기회사를 설립하였다. 1891년 프랑크푸르트의 만국전기박람회 회장을 지냈으며 세계의 이목을 끌었던 전력 원거리수송 실험을 지도하는 등 독일 전기사업 발전에 크게 공헌하였다. 또한 1925년 뮌헨에 자연과학과 기술의 대박물관을 완성시켜 관장이 되었다.





    Lufthansa 루프트한자
    독일을 대표하는 항공회사로서 1926년 1월 6일 설립되어 1945년 종전으로 업무가 일시 중지되었다가 1951년 공식적으로 해체된 독일루프트한자(DLH)가 그 전신이다. 1953년 1월 6일 쾰른에서 연방정부와 독일국립철도,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 주가 합작하여 설립했으며, 나중에 개인투자가에 의해서 매입되었다. 설립 초기에 항공운수 주식회사(Aktiengesellschaft fur Luftverkehsbedarf. Luftag)라고 명명했다가 1954년 옛 이름을 조금만 고쳐서 그대로 채택했는데, 옛 회사가 친근하게 DLH라고 불렸던 반면 새 회사는 주로 루프트한자라고 불렸다.
    2004.11.03 18:58 | 신고
  • BASF 바스프
    화학제품, 플라스틱 제조회사이다. 1865년 설립되어 현재 약 30여 개 국에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바스프그룹은 석유, 천연 가스, 화학제품, 비료, 플라스틱, 합성섬유, 염료와 안료, 칼륨 및 소금, 인쇄용품, 전자녹음기 부품, 화장품 주성분, 약품 및 기타 관련 설비와 제품 등을 생산한다. 본사는 독일 루트비히스하펜암라인에 있다. 이 회사는 1865년 만하임에서 기초재부터 완성품까지 전과정의 화학제품을 생산하는 최초의 염료 제조업체의 하나인 바디셰아닐린운트소다제조회사(Badische Anilin-Soda-Fabrik)로 설립되었다. 그 창설 주역은 금세공업자이자 콜타르 염료 제조업자였던 프리드리히 엥겔혼(1821~1902)이었다. 1919년 본사를 라인 강 건너 루트비히스하펜으로 옮겼다. 1925년~45년에 이 회사는 세계 최대의 화학공업 콘체른인 이게 파르벤(IG Farben)에 포함되어 있었다. 이 콘체른은 1945년 연합군에 의해 해체되어 1952년 바디셰아닐린운트소다제조회사로 다시 설립되었다. 이 회사는 콘체른을 계승한 3개의 회사 중 하나로서 1973년부터 바스프로 이름을 변경하였다.





    Bayer 바이엘
    바이엘사의 상표인 바이어 십자가는 세계적으로 유명하다. 회사는 약품, 염료, 아세테이트, 합성고무, 플라스틱, 섬유, 살충제 등 많은 화학제품들을 최초로 개발했다. 1863년 화학제품 판매원인 프리드리히 바이엘(1825~80)이 설립했다. 오늘날에는 독일을 비롯한 30여 개 국에서 공장을 가동시키고 있다. 원래 바르멘(지금의 부퍼탈)에 있던 본사는 1912년 쾰른 북쪽의 레버쿠젠으로 이전했다. 원래 바이엘사는 프리드리히바이엘사로 불렸으며 염료를 생산했다. 1881년 이 회사는 파르벤파브리켄포어말스프리드리히바이엘사로 법인화되었다. 1912년 화학자인 카를 뒤스베르크(1861~1935)가 이사장이 되었으며 1925년 결성된 독일 화학제품회사들의콘체른인 이게 파르벤(IG Farben)을 결성하는 데 앞장서서 활동하기 시작했다. 뒤스베르크는 이게 파르벤의 초대 회장이 되었으며 바이엘사는 1945년 연합국에 의해 해체될 때까지 카르텔 안에 남아 있었다. 1951년 카르텔에서 독립된 바이엘사는 파르벤파브리켄바이어사로 다시 설립되었다. 현재의 회사명은 1972년부터 사용하기 시작했다. 1981년 바이엘사는 사진장비와 필름, 자석 테이프, 사진 복사기와 일반 복사기 등을 생산하는 독일과 벨기에의 합병조직인 아그파게베르트 그룹의 지배 주식을 매입했다.

    - 프리드리히 바이엘
    바이엘사의 창업주(1825~1880)로서 그는 화학제품을 취급하는 회사의 견습사원으로 입사해 곧 사장의 신임을 얻게 되었다. 곧이어 염료나무와 화학약품을 다루는 회사를 차리고 염료추출물과 염료를 제조했다. 1863년 프리드리히 베스코트와 함께 트리페닐메탄과 아조 염료를 생산하는 새로운 회사를 세웠으며 후에는 알리자린 염료도 생산해냈다. 바이어가 죽을 무렵 그의 회사는 전세계의 직물업체에 염료를 제공하고 있었으며 이미 바이어사도 설립되어 있었다. 그가 죽은 뒤 회사의 경영권은 그의 아들인 프리드리히 바이엘(1851~1920)와 폰 뵈팅거에게 넘어갔다.




    Hoechst 회이스트
    본래 염색재료 생산업체였던 이 회사는 20세기 후반에 세계 굴지의 제약회사가 되었다. 1863~65년에 이 회사는 주요설립자였던 빌헬름 마이스터와 오이겐 루치우스의 이름을 따서 마이스터루치우스사로 불렸다. 그 이후 또다른 동업자였던 아돌프 브뤼닝을 포함시켜 마이스터루치우스운트브뤼닝사로 상호를 변경했다. 1880년 유한책임회사로 전환했으며, 회사가 위치했던 지역의 이름을 따서 회히스트염색회사로 점차 알려지게 되었다. 1925~45년에 이 회사는 세계 최대의 화학업 카르텔이었던 이게파르벤의 일원이었다. 1945년 이게파르벤 카르텔이 연합국에 의해 해체되자, 회히스트염색회사는 1951년에 재설립되었다. 1970년 독일의 화학회사로 이전에 이게파르벤 카르텔 회원이었던 카셀라마인쿠어염색회사의 다수의 이권을 매입했다. 1974년 현재의 회히스트사라는 기업명을 채택했다. 1987년 회히스트사의 미국 자회사인 아메리칸회히스트사는 미국의 주요 합성섬유 생산업체인 셀라니스사를 매입했다. 회히스트사는 독일뿐만 아니라 유럽의 여러 국가와 다른 대륙에도 사업부,계열회사,자회사 등을 보유하고 있다.




    Henkel 헨켈
    뒤셀도르프에 본사를 둔 화학회사. 1876년 프리츠 헹켈이 설립한 독일의 세계적인 화학물 제조회사이다. 주요 사업은 세척제품, 화학제품, 화장품과 개인 위생용품, 접착 제품의 생산 및 판매, 무역 등이다.




    AGFA 아그파
    필름제조회사로 유명한 기업이다. 독일 쾰른 레버쿠젠의 아그파와 벨기에 안트웨르펜 모르셀의 게바에르트사진용품제조회사의 합병으로 1964년에 설립되었다. 이 합병으로 동시에 경영하는 2개의 자매회사, 즉 1개의 독일 회사(Agfa-Gevaert AG)와 1개의 벨기에 회사(Gevaert-Agfa NV, 1971년 Agfa-Gevaert NV로 개칭됨)가 설립된 것이다. 1981년 바이어사가 이 그룹의 지배 주식을 매입했다. 레버쿠젠과 모르셀에 위치한 2개의 주력 공장에서 사진 필름과 장비, 오디오 테이프, 사진복사기, 복사기 등을 생산하고 있다. 이 그룹은 다른 서유럽 국가 및 미국, 라틴아메리카, 일본,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등지에 자회사를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전세계에 대리점을 갖고 있다. 아닐린제조회사(Aktiengesellschaft fr Anilinfabrikation)의 약자인 아그파는 1867년 베를린 근처 룸멜스부르거 호수 근처에서 염색공장으로 설립되어 1908년 필름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Metallgesellschaft 메탈게젤샤프트
    이 회사는 광업, 금속제련, 제작, 무역, 산업용 설비와 장비의 설계 및 생산, 화학제품 제조, 금융서비스 및 보험, 운송 등의 분야에 종사하고 있다. 본사는 프랑크푸르트암마인에 있다. 이 회사는 1881년 빌헬름 메르톤(1848~1916)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처음에는 금속업만을 취급했다. 1928년 이 회사는 메탈방크운트메탈우르기셰게젤샤프트(1910 설립)와 합병했으며, 이밖에도 여러 다른 기업들을 인수, 합병하는 등의 사업확장을 통해 독일과 유럽에서 가장 큰 산업체 가운데 하나가 되었다. 아연과 구리의 주요가공업체이며 미국의 금속화학 관련 자회사와 쿠라사오, 네덜란드령 안틸레스 등에 금융관련 자회사를 갖고 있는 것을 비롯해 이탈리아,캐나다,오스트리아,프랑스, 스위스 등의 기업들에도 소수 지분을 갖고 있다.
    2004.11.03 19:00 수정됨 | 신고
  • Deutsche Bank 도이체 방크
    본사는 1957년부터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 있다. 독일에서 가장 큰 이 은행은 독일 내에 1,200개가 넘는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런던과 도쿄, 남아메리카에 해외영업소를 두고 있다. 또한 유럽국제은행기구에 가입해 있으며 다른 국내외 금융기관과 연결하여 전세계에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은행은 1870년 3월 10일에 프로이센의 빌헬름 1세에게 허가를 얻어 4월 9일 베를린에서 처음으로 영업을 시작했다. 1871년에는 브레멘, 1872년에는 함부르크와 중국 상하이[上海], 일본 요코하마[橫浜]에 지점을 열었고, 1873년에는 런던에 지점을 냈다. 19세기말에는 이 은행의 행장인 게오르크 폰 지멘스(1839~1901)의 주도하에 독일의 수많은 은행들을 흡수했고 자본금도 거의 10배로 늘어났다. 20세기에도 확장은 계속되어 더 많은 합병이 이루어졌으며, 1929년에는 더 오랜 역사를 가진 경쟁은행인 디스콘토은행을 합병하기도 했다. 도이치은행은 대공황으로 어려움을 겪은 뒤 나치 체제하에서 크게 번창했다. 나치의 제3제국이 무너진 뒤, 베를린과 동독에 있던 지점들은 소련에 의해 폐쇄되거나 몰수당했고 서독에 있던 지점들은 1947~48년 동안 '카르텔 해체'에 따라 서로 제휴관계를 맺는 10개의 독립된 은행으로 분리되었다. 그러나 냉전이 진행되면서 서독의 경제성장과 경제협력이 좀더 절실히 필요해지면서 다시 기업의 규모가 커지기 시작하였다. 한국에는 외환은행에 투자를 하여 지분을 소유하고 있으며 임원진을 파견하고 있다.




    Dresdner Bank 드레스드너 방크
    유럽 최대의 은행 가운데 하나이며, 본점은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 있다. 이 은행은 1872년 드레스덴 지방에서 드레스드너은행으로 처음 설립되었다. 1884년에는 베를린으로 본점을 옮겼고, 1952년 셋으로 갈라져 각각 라인-마인은행, 함부르크 신용은행, 라인-루르은행으로 분할되었다가, 1957년다시 현재의 드레스드너은행으로 재통합되었다. 드레스드너는 일반 상업은행의 업무와 금융 서비스 이외에, 수출입거래를 위한 금융업무에서도 지배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 은행과 관련 회사들은 단기금융, 외환, 증권발행 등의 업무도 제공한다.




    Kreditanstalt fur Wiederaufbau 독일재건은행
    1948년 설립된 독일 연방 소유의 은행으로 독일내 경제와 개발도상국에 경제 원조 등의 업무를 하고 있다. 주요 사업은 기업체에게 대출, 신용보증 등의 은행업과 금융업이다. 1994년 베를린에 지사를 설립하였다. 1999년 7월 KfW 금융계획협의회사(KfW Finanzierungsplanungs und Beratungs GmbH:FuB)를 설립하고 구 동독 기업관련 사유화 계약을 처리하고 있다. 자본금의 80%는 연방정부가, 20%는 주립정부가 가지고 있다. 2002년 현재 베를린 지사에 400명을 비롯해 2,000명의 종업원을 거느리고, 회계금액 총 2,230억 유로를 기록하고 있는 독일 10대 은행의 하나이다. 본사는 독일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에 있다.




    Commerz bank 코메르츠 방크
    1870년 설립된 독일 제1의 민간은행이다. 주요 사업은 은행, 금융업, 저당업, 투자업, 유가증권 및 자산 관리, 대출업 등의 금융, 재정 서비스 제공이다.




    Allianz 알리안츠
    1890년 설립된 손해보험회사로 1913년부터 해외로 진출, 1960년대에 이르러서는 독일의 최대 보험회사가 되었다. 주요 사업은 생명, 화재, 산업재해, 기업 및 개인 보험, 자산관리 등의 서비스이다. 본사는 뮌헨이다.




    튀센크루프(ThyssenKrupp)
    독일의 철강기업인 튀센과 크루프가 합병되어 만들어진 철강회사. 크루프는 독일 철강기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독일 현대사, 사회사 그리고 경제사를 총괄해 아우르는 하 나의 상징적인 지시어다. 창립자 프리드리히 크루프(1787-1826), 크루프를 독일 명문 철강회사로 성공시켰던 아들 알프레트 크루프(1812-1887)와 더욱더 성공한 손자 프리드리히 알프레트 크루프(1854-1902), 여인으로 크루프 기업을 이끌었던 베르타 크루프(1886-1957)과 그녀의 남편 구스타 프 크룹 폰 볼렌 운트 할바흐(1870-1950), 그들의 아들 알프리이트 크루프 폰 볼렌 운트 할바흐(1907-1967)에 이르기까지 5대째 크루프를 세계적 기업으로 이끌었으나, 현재 크루프가문의 성을 가진 경영인은 하나도 남아 있지 않다. 5대 상속자 알프리이트 크루프 폰 볼렌 운트 할바흐가 1967년 사망하면서 크루프의 성이 더 이상 승계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들이 남긴 기업은 여전히 진행형이다. 독일의 또 다른 철강기업 튀센 스틸과 1997년 합병하면서 독일 '튀센 크루프' 철강회사는 세계 10위 안에 드는 굴지의 철강기업으로 활동하고 있기 때문이다. 크루프사의 주력 사업 분야는 철강 및 합금 생산, 공장시설 및 자본재 생산, 조선, 기계공학, 무역 및 서비스업 등 이다. 본사는 독일의 에센에 있다. 1811년 프리드리히 크루프는 에센에 영국식 주강과 관련제품들을 생산하는 주강공장을 설립했다. 이 공장은 그의 아들인 알프레트 크루프가 경영을 맡았던 시기에 세계적인 명성을 얻게 되었다. 이 회사는 유럽 대륙에 최초로 베서머 제련법과 평로제강법을 소개했다. 1851년 알프레트는 주강대포를 생산하면서 유명해졌고, 주강대포는 런던 수정궁에서 큰 평판을 불러일으켰다. 또한 그는 세계 도처에서 여러 국가들이 사용했던 야포를 비롯한 여러 무기류를 생산했다. 그의 아들 프리드리히 알프레트 크루프(1854-1902)가 경영을 맡은 동안 크루프 가문의 기업은 독일 해군의 융성과 철판 수요의 증가로 엄청난 발전을 이룩했다. 제1차 세계대전에서 사용된 독일의 거포의 별칭인 '빅 베르타'는 크루프 가문 사람들이 일가의 제일 윗사람인 베르타 폰 볼렌 부인에 대한 경의의 표시로 붙였다고 한다. 반면 다른 자료에는 프랑스인들이 지어낸 것이어서 그녀를 가리키기는 하지만 찬사의 뜻은 없다고 한다.
    2004.11.03 19:00 수정됨 | 신고
  • - 알프레드 크루프
    대포를 비롯한 다양한 무기를 제작한 실업가로(1812~1887) 크루프 공장은 1847년경부터 병기를 제조하기 시작했다. 1811년 크루프 가문의 기업을 설립했던 그의 아버지 프리드리히 크루프는 1826년에 사망하면서 아들인 알프레트 크루프에게 가동이 거의 중단된 작은 공장과 함께 양질의 주강을 제조하는 비법을 남겨주었다. 14세의 나이로 회사를 떠맡게 된 그는 얼마 후 주강압연기를 제조하기 위해 생산시설을 확충했다. 그는 새로운 기계들을 설계·개발해냈으며 숟가락과 포크를 생산할 수 있는 스푼 압연기를 발명했다. 또한 정부 조폐국에서 사용할 압연기를 생산하기도 했다. 크루프는 새로운 고객을 얻게 되었으며, 회사의 원자재 구매를 늘리고 자본금을 확충하여 회사의 규모를 확대했다. 그는 1851년 런던에서 개최된 최초의 세계박람회인 '대박람회'에서 당시로서는 최대 규모인 1,950㎏에 달하는 주괴(鑄塊)를 선보였다. 철도가 출현하면서 크루프의 기업은 비약적으로 발전하기 시작했다. 철도 산업 초기에는 열차 차축과 주강 스프링만이 유일한 생산품이었으나, 1852년 크루프가 최초로 이음매 없는 강철철도바퀴테를 생산했다.




    Demag 데마그
    철강공장설비에 역점을 두고, 제철기계 ·용광 ·압연설비의 생산에서부터 철강공장 전체의 설계 ·건설까지 하는데, 이 부문에서의 매출이 전체의 70 %를 차지한다. 이 밖에 기중기 ·동력기 ·압착기 ·채광기계 등의 제작, 교량 건설로도 유명하다. 1817년 메카니셰 벨크슈테테할콜트사(社)를 창립하였고, 1910년 뒤스부르크 기계제작회사와 벤라트 기계제작회사의 2개사를 합병하였으며, 데마그라는 이름으로 세계적 기계제작회사로 발전하였다. 데마크 준설기 ·데마크 토사채취기 ·융케라트기계 등을 제작하는 30여 개의 자회사가 있다.




    Bertelsmann 베르테스만
    1835년 베르텔스만이 창설하였다. 처음에는 일반서적의 판매에 곁들여 종교서적을 출판하는 정도였으나, 점차 사업규모를 넓혀서 현재는 신문·잡지·레코드·영화·비디오 카세트에까지 손을 대고 있다. 베르텔스만출판집단 이외에 관련회사 50여 개를 포함하는 일대 콘체른을 형성하고 있다.




    Henckels 헨켈스
    260년 이상의 역사를 지닌 오랜 회사로, 제강부문에서 날붙이 가공까지 날붙이 일관(一貫)생산을 하고 있다. 전통적인 수공업기술에 의존한 제품의 성능과 내구성은 정평이 나 있다. 면도칼·부엌칼·가위·나이프·포크 등이 주제품이며, 스키·스케이트 날도 생산한다. 1731년 이래 쌍둥이 인형 심벌을 상표로 사용하고 있다.




    Metro 메트로
    주요 사업은 식품 판매, 유통, 잡화, 생필품의 판매, 유통 등이다. 본사는 독일 쾰른에 있고, 유럽을 포함한 21개국에 지사나 현지법인으로 영업 활동 중이다.




    eon 에오엔
    1923년 Viag AG로 출발한 종합무역상사. 2000년 7월 페바(Veba AG)와 합병하여 에오엔(E. ON AG)이라는 합병회사가 되었다. 주요 사업은 에너지 사업, 통신 사업, 알루미늄 사업, 화학제품 사업, 포장 사업, 무역 등이다.




    Deutsche Bahn 도이체 반
    베를린에 본사를 둔 독일철도회사. 주요 사업은 여객, 화물 운송 등이다.





    Deutsche Post 도이체 포스트
    본에 본사를 둔 독일의 우편배송회사로 주요 사업은 우편, 소포, 화물 배송업 등이다.




    Hapag-Lloyd 하파그-로이트
    정식명칭은 함부르크-아메리카우선회사(郵船會社)이다. 함부르크-아메리카 라인의 약칭인 할(HAL)로 일컬어지기도 한다. 1970년 독일의 해운회사인 하파크와 노르드도이처로이트의 합병으로 설립되었다. 하파크는 1847년에 설립되어, 함부르크와 남북 아메리카 각지에 항로를 확장·발전시키고, 킹진 라인의 합병으로 극동항로에도 진출하여 1914년에는 439척 136만 t의 선복을 자랑하는 세계 최대의 해운회사로 발전하였다. 노르드도이처로이트는 1857년에 설립되어 미국이민의 수송을 주업무로 성장하였으며, 다시 남아메리카·아프리카·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여러 나라로 항로를 확장하여 20세기 초에는 세계적인 해운회사로 알려졌다. 두 번에 걸친 세계대전으로 보유 선박에 큰 손해를 입었으나 정부지원하에 급속한 재건을 이룩하였다.
    2004.11.03 19:01 수정됨 | 신고

추천토픽&메뉴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