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요로결석

QA

질문하기

질문
요로결석

 요로결석으로 고생하고 있는데요

병원에서 돌을 깨고 왔는데 통증이 가라않질 않네요

어떻게 하면 통증을 가라 않을까요

무적돌쇠 | 2011.03.24 15:23 수정됨 | 신고
  • 답변 3
  • 조회 0
연관 검색어

3개의 답변

고마워요 답변만 보기 답변
  • 답변 고마워요

    안녕하세요~ 전국 네트워크 멘파워비뇨기과 권순생 원장입니다.

     

     

    요로결석은 쇄석을 한 후에도 쇄석된 돌이 요관에서 방광으로 완전히 빠져나갈 때 까지는 며칠간 계속 통증이 올 수도 있습니다.


    가장 좋은 약은 물입니다.


    하루에 약 2.5~3L이상 물을 드셔서 소변량이 2L이상 되게 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음에는 병원에서 아플때 드시라고 처방해 주신 약을 드시고, 그래도 아프시면 다시 병원으로 가셔서 진통제 주사 및 수액치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요로결석은 그 자체로는 비록 위독할 수 있는 병은 아니지만 통증이 너무 심해 의학적 3대 통증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치료 잘 받으시고 빨리 완쾌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10.03.22 14:48 | 신고 제가 원하던 답변이에요. 유용했습니다. 무적돌쇠
    프로필 사진
  • 안녕하세요.

     

    혈뇨로 인해 종합병원에 가셔서 진찰을 받으신거 같은데, 혈뇨와 관련된 질환에 대해 설명해 드릴테니 참고 하신후 가까운 비뇨기과 전문의와 상담후 진찰 받으시길 권해 드립니다.

     

    ■ 혈뇨와 관련된 비뇨기과 질환

     

    - 흡연과 방광암의 관계

     

    방광암은 한국인에게 가장 흔한 비뇨기계 조양으로 알려져 있으며 남성암 중 7번째로 흔한 악성종양이다. 전 세계적으로 20만 명의 새로운 환자가 발생하며 여성보다는 남성에게 현저하게 많이 발생하고 연령에 비해 증가하는 경향을 보입니다.

    방광암의 발병원인으로는 진통제, 화학물질에 대한 노출, 흡연, 감염 등이 있으나 흡연이 가장 위험한 단일 원인인자로 알려져 있는데 흡연자가 비흡연자에 비해 상대적으로 2~10배 더 위험합니다.

     

    담배연기 증에는 많은 발암 전구물질들이 존재하며 이들이 몸 안으로 들어와서 대사되는 과정 중에 방광암을 일으키는 발암물질로 활성화되어 소변으로 배출되면서 방광점막 세포를 자극하여 방광암을 유발하게 됩니다.

     

    또한 직업적으로 고무, 화학 약품, 가죽, 도료를 취급하는 업종인 경우에도 방광암의 위험도가 증가합니다.

     

     

     

    - 혈뇨와 요로결석의 관계

     

    요로결석은 일생동안 인구의 약 12%에서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대부분의 요로결석 환자는 옆구리의 극심한 통증과 함께 오심, 구토 및 혈뇨 등의 증상으로 병원에 내원하지만 결석이 오래된 경우에는 통증이 없을수도 있습니다.

     

    전산화단층촬영술은 요석의 진단에 있어 전통적 방법인 요로조영술에 비해 신속하고 안전하며, 높은 정확도와 짧은 검사기간 등의 장점을 가지고, 요석의 진단 외에 복강 내 다른 장기의 질환도 동시에 파악할 수 있는 유용한 영상진단 방법입니다.

     

     

     

    특히 조영제를 쓰지 않는 전산화단층촬영의 경우 검사 시간이 짧고, 전처치가 필요 없을 뿐만 아니라 방사선 투과성 요석을 쉽게 진단할 수 있고, 장음영에 가려 진단이 어려운 경우에도 정확하게 요로결석을 진단할 수 있습니다.

     

    요로결석

     

    본원에서는 3세대 마그네틱 충격파 쇄석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체외충격파쇄석술로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결석을 치료할 수 있습니다. 단단한 결석의 경우 요관내시경을 통한 직접레이저쇄석술로 99%이상 결석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도움말: 자이비뇨기과

     

    2010.03.25 10:41 | 신고
  •  

    요로결석은 요로계에 요석이 생성되어서 소변을 볼때 아프거나 통증이 느껴지게 됩니다.

     

    요로결석이 생기는 가장 큰 이유는 물을 적게 먹었을 경우 인데요

     

    수분 섭취가 적어지면 요석결정이 소변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요석이 많이 생기게 됩니다.

     

    아직까지는 발병원인에 유전적인 이유가있다는것이 정설입니다.

     

    남성이 여성에비해 발병율이 높으며 젊은층에서도 발병이 잘된다는것이 특징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요로결석 추천정보 Best5 사이트 요기서 확인해보시구요

     

    도움되셧으면 좋겟네요~

    2010.07.06 17:36 | 신고

추천토픽&메뉴 바로가기

추천토픽
메뉴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