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 A

질문

질문

야생진드기 감염증상

요즘 야외로 나들이 갈때마다 야생진드기 걱정이 되요

물리면 어떤 증상이 있나요?

매칭된 토픽 질병/의학 곤충 2018.06.08 신고
프로필 사진

익명의 질문입니다.

답변

답변 목록
  • 답변 채택

    http://blog.idbins.com/144

    위의 내용을 참고하세요

    추천
    추천 2
  • 답변
  • 답변

    최근 뉴스 보면

    야생 진드기 물리면 생명에 위험 하다 합니다 가급적 풀 숲에 가시지 않는게 낳습니다 가시더라도 겉옷 챙기시거나 풀 에 다녀 온 옷 세탁하여 입으시는게 좋습니다

    2018.06.08 수정됨 신고 의견 쓰기
    추천
    추천 0
  • 답변 채택

    살인 진드기에 물렸을 경우 발열과 피로감, 소화 장애, 설사, 구토,

    두통과 근육통, 의식장애, 경련, 기침, 출혈 등의 증상이 동반됩니다.

    치사율은 12~30%에 달해 심한 경우 사망하기도 합니다. 현재까지

    항바이러스제나 백신이 없어 마땅한 치료법이 없습니다.


    http://m.blog.daum.net/yun9642/754?categoryId=3

    프로필 사진
    날마다행복73

    영어와 일본어에 주로 답변합니다. 역동적(力動的)인 것에 관심이 많습니다. 하나의 답변에도 정확한 해석 및 영작을 위해서 심혈을 귀울리고 싶습니다. 한글과 역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언제나 좋은 하루 되세요.^^

    총 획득메달 금메달23 은메달21 동메달4
    추천
    추천 2
  • 답변

    야생 진드기 에 물려도 진드기가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

    바이러스(SFTS)에 감염 되지 않은경우가 대부분 입니다..

    그러니 너무 걱정 하지 마세요 ..


    살인 진드기 에 물리면 생기는 증상 입니다 ..

    소위 살인 진드기 에 물려서 발병하는 증상은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 증후군

    바이러스(SFTS)에 의한 감염증세 로 우선 심하게 열이 납니다..

    그다음 구토 설사 와 함께 복통을 동반 합니다 ..

    그리고 심해질 경우, 두통 근육통 등 몸살같은 증세를 나타 냅니다 ...


    멋진하루 보내세요..^^

    프로필 사진
    프란체스카★ 질병/의학 전문가

    + 내가 힘들때, 이것저것 따져 묻지 않고, 잠잠히 기도만 해주는 가족을 주셔서 감사 합니다 +

    총 획득메달 동메달2
    추천
    추천 2
  • 답변

    2주 이내에 고열, 오심, 구토, 설사입니다.

    위험한 진드기는  

    살인진드기와 털진드기입니다.

    털진드기는 살인진드기와비슷하게생겼습니다

     털진드기는 쓰쓰가무시병 발생합니다.

    살인진드기에물리면  병원을 갑니다.

    살인진드기 전용 치료약은 없다고합니다.

    아래를참고합니다.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360185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는 참진드기입니다.

    살인진드기는 동네풀밭에서도 서식한다합니다

    그러므로 고양이,개산책할때는 살인진드기가 붙지않게 풀을 피합니다. 

    집에와서 사람에게 옮길수잇습니다.

    증상은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이니 몸에 열이나면  병원가야합니다 .

    치료제 없습니다. 살인진드기만 아니면  너무걱정할것없습니다.

    http://vetbook.org/wiki/rabbit/index.php?title=Haemaphysalis_spp

    아래 질병관리본부에서 알려주는 내용입니다.

    ........................................................................................


    야외활동때 ‘진드기’ 주의…올해 첫 SFTS 사망자 발생

    아직 치료제·백신 없어…최선의 예방법은 물리지 않는 것

    보건당국이 올 들어 처음으로 진드기가 옮기는 감염병으로 인한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주의를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2일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양성 판정을 받은 여성 M(79)씨가 증상이 악화해 9일 사망했다고 11일 밝혔다.

    제주에 거주하는 M씨는 최근 고사리 채취 등의 야외활동을 한 뒤 지난달 29일 자택에서 갑자기 쓰러졌으며 입원 중 고열, 혈소판 감소 등의 증세를 보였다.

    SFTS는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가 전파하는 감염병으로 발열, 소화기 증상과 함께 백혈구·혈소판 감소 등이 나타날 수 있다. 2013년 이후 환자는 계속 증가하는 추세로 지난해 19명이 사망했다.

    SFTS는 아직 치료제나 백신이 없으므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법이다.

    특히 SFTS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업 및 임업 종사자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어 농촌지역 고연령층에서 주의가 필요하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38-40도의 고열이나 오심, 구토, 설사 등의 소화기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 및 주의사항>

    - 작업 및 야외활동 전

    작업복과 일상복은 구분하여 입기

    작업 시에는 소매를 단단히 여미고 바지는 양말 안으로 집어넣기

    진드기기피제 사용이 도움이 될 수 있음

    - 작업 및 야외(진드기가 많이 서식하는 풀밭 등)활동 시

    풀밭 위에 옷을 벗어두거나 눕지 않기

    돗자리를 펴서 앉고, 사용한 돗자리는 세척하여 햇볕에 말리기

    풀밭에서 용변 보지 않기

    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진드기가 붙어 있을 수 있는 야생동물과 접촉하지 않기

    - 작업 및 야외활동 후

    옷을 털고, 반드시 세탁하기

    즉시 목욕하고, 옷 갈아입기

    머리카락, 귀 주변, 팔 아래, 허리, 무릎 뒤, 다리 사이 등에 진드기가 붙어 있지 않은지 꼼꼼히 확인하기

    진드기에 물린 것이 확인되면 바로 제거하지 말고 의료기관 방문

    2주 이내에 고열, 오심, 구토, 설사 등의 증상 있을 경우 진료받기


    2017.05.11 질병관리본부

    출처 

    정책브리핑


    http://www.korea.kr/policy/societyView.do?newsId=148833446

    2018.06.12 신고 의견 1
    프로필 사진
    총 획득메달 은메달8 동메달10
    추천
    추천 2
  • 답변

    통증을 못 느끼는게 문제입니다

    한참동안 피를 빠는 데도 모른다네요

    풀숲을 지날때마다 옷과 피부를 관찰하세요

    풀숲을 지날때 달라붙어요

    프로필 사진
    동대문재래시장

    금식연구소 면역력

    추천
    추천 0
  • 답변

    저도 어제 밭에갔다 진드기에 물려 응급실다녀왔습니다 일단 증상으로는 2주안에 열이나고 구토 근육통설사 경련증상이 나타난다고합니다 그럴경우 병원에 바로가셔야하구요 처방약이없다고 하니깐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조심하는 최고에 처방인거 같습니다

    추천
    추천 0
Q